[12월선지식] 이현주 목사님을 모십니다 > 법회와 설법

본문 바로가기


법공양

선지식법회 | [12월선지식] 이현주 목사님을 모십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실상사 작성일12-12-01 21:59 조회5,899회 댓글0건

본문

20091025173413479.jpg
 
 
☸ 12월 선지식법회
<예수님 오신 날>을 축하하는 법회로 마련했습니다.
 
이현주 목사님이 들려주는 예수사랑이야기

사랑 아닌 것이 없다
 
▲ 일시 : 12월 16일(일) 오전 10시
▲ 장소 : 실상사 대중방

모든 것에 자신을 활짝 열어둔 채 사랑을 배우며, 사랑 그 자체이길 희망하는 사람.
목사님이라 불리우지만 실제로는 동서양과 유불선을 넘나드는 자유로운 사람.
많은 사람들이 스승으로 모시는 이현주 목사님을 12월 선지식법회에서 만납니다.
 
 
♣ 이현주 목사님 소개
‘이아무개’라는 필명을 쓰고 관옥(觀玉)이라고도 불린다. 목사이자 시인이며 동화 작가, 번역 문학가이다. 동서양을 아우르는 글을 쓰며 무위당(无爲堂) 장일순(張壹淳) 선생과 함께 <노자 이야기>를 펴내기도 했다. 기독교대한감리회 충주제일교회와 남부교회에서 초, 중, 고등학교 시절을 보냈다.

1962년 감리교신학대학에 입학, 윤성범, 유동식 교수 밑에서 기초신학을 공부하다가 무단장기결석으로 3학년 1학기에 제적당하여 1965년 육군 입대, 결핵성 뇌막염으로 의병제대했다. 1967년 어머니와 두 동생과 무작정 상경, 홍은동 은제교회(이철상 목사) 목사관 방 하나를 빌려 살면서 당시 총리원 총무국 <기독교세계> 편집 간사의 조수로 일하던 중, 1968년 12월 필화사건에 연루되어 해고당했다.

이듬해인 1969년 2월 마지막 날, “주님, 이왕 태어난 인생 당신의 일을 하게 해주십시오.” 기도한 끝에 “네 입에서 그 말이 나오기를 오래 기다렸다. 함께 가자.”라는 말씀을 듣고 감리교신학대학 3학년에 복학, 변선환 교수를 만나 글 읽는 맛을 비로소 알게 되면서 1971년 졸업했다. 기독교서회, 크리스찬 아카데미, 성서공회 등을 거쳐 삼척지방 죽변교회에 전도사로 부임, 1977년 동부연회에서 목사 안수를 받고 그 뒤로 여기저기 돌아다니며 교회, 기독교연합기관, 학교, 성공회 본부와 서울대성당, 신문사 등에서 일했다.

♣ 저서로 <알게 뭐야>, <살구꽃 이야기>, <날개 달린 아저씨> 등의 동화집과 <사람의 길 예수의 길>, <이아무개의 장자 산책>, <대학 중용 읽기>, <무위당 장일순의 노자 이야기>, <길에서 주운 생각들>, <이아무개 목사의 금강경 읽기>, <이아무개 목사의 로마서 읽기>, <이아무개의 마음공부>, <예수의 죽음>, <지금도 쓸쓸하냐> 등이 있다. 역서로는 <배움의 도>, <평범한 사람들을 위해 간디가 해설한 바가바드 기타>, <사랑 안에서 길을 잃어라>, <숨겨진 보물을 찾아서>, <예언자들>, <세기의 기도> 등이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물 검색

Copyrights ⓒ www.silsangsa.or.kr. All rights reserved  주소 55804 전북 남원시 산내면 입석길 94-129
(대표메일) silsang828@hanmail.net (전화) 063-636-3031 (팩스) 063-636-37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