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실상사 ‘꿈깨는 인생학교’ 열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화엄세상

[불교신문] 실상사 ‘꿈깨는 인생학교’ 열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법운sks (211.♡.87.33) 작성일19-07-16 15:13 조회305회 댓글0건

본문

실상사 ‘꿈깨는 인생학교’ 열다 

 

 

회주 도법스님의 강연 질의응답 통해 인생 의문 풀어

 


669cf40366b262b95fa0f11f25bf02c5_1563257
남원 실상사에서 7월12일부터 열린 도법스님과 함께 하는 2박3일 템플스테이 '꿈깨는 인생학교'에서 대화 중 한 참석자가 스님과 함께 환하게 웃고 있다.
 

 

 

남원 실상사(주지 승묵스님)는 7월12일부터 2박3일간 ‘꿈깨는 인생학교’를 주제로 템플스테이를 개최했다. 여기에는 학생과 직장인 등 10여명이 참여했다.

도법스님과의 2박3일 꿈깨는 인생학교는 매월 둘째주 금토일에 진행하는 실상사의 템플스테이 프로그램이다. 이는 하루를 여는 법석, 공동 두루밥상, 꿈꾸는 나 VS 꿈 깬 나, 지혜로운 나(차담), 자유로운 나(지리산 둘레길 산책), 평화로운 나(생명평화 100배 서원), 진실된 나(글쓰기). 더불어 사는 나(공동체 울력) 등으로 짜여있다.

2박3일을 참가자들과 쭉 함께 하는 회주 도법스님은, ‘꿈 깬 나’ 시간에 “사람들은 불교에 대한 생각을 물으면 ‘좋다’고 말하면서도 ‘어렵다’, 해도 해도 안 된다‘고 대답한다”면서 “지금 부처님이 오신다면 ’나는 길이 없었기 때문에 복잡하고 어려운 길을 거쳤지만 너희들은 그럴 필요가 없다. 내가 길을 제시했으니 그대로 하면 돼!‘ 하실 것이다. 중도적으로 하면, 있는 그대로 하면 누구나 즉각 그대로 경험할 수 있다”고 설파했다. 스님은 “불교가 어렵다고 하는 이유는 사실 가짜뉴스에 길들여져 있기 때문이다. 불교는 편견과 달리 함께 이야기를 나눌 경우 바로 알아들을 수 있고, 현실에 적용시키면 바로 검증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스님은 “5년간 3만리를 순례했다. 그러면서 얻은 생각은 단순 소박한 삶에 길이 있다는 것이었다. 이는 자연과 잘 어울리는 삶, 이웃과 잘 어울리는 삶, 상대와 잘 어울리는 삶이라고 풀 수 있다. 그 길이 무한한 자부심으로 21세기 대안이자 희망임을 알게 됐다. 행복은 감각적 기쁨이 아니라 철학적, 윤리적 기쁨이다. 현장에 답이 있다. 내 몸과 마음을 쓰는 것이므로 복잡한 절차나 과정 없이 바로 하고 바로 검증해야 한다.”고 가르쳤다.

남원 갈치동에서 아내와 함께 온 참석자 중학교 과학교사 서광석(남, 58세)씨는 “처음에는 아내의 인도로 불교와 인연을 맺었다. 불교를 배우다 보니 과학적으로도 검증이 된다는 것을 알게 됐다. 평소에 존경하던 도법스님을 이렇게 가까이서 생활하며, 궁금한 것도 해소할 수 있어서 정말 좋다. 더구나 도법스님이 수행자로서 근엄하고 거리감 둘 수도 있는데, 소박하고 격의 없이 대해줘서 오히려 더 존경하게 됐다.”고 만족감을 표했다.

또 진안으로 귀촌해서 살고 있는 한태영(여, 47세)씨는 “서울에서 살 때 작은 아이가 발달장애를 겪으며 친구들에게 따돌림을 당하는 등 어려움이 많았다. 그래서 진안으로 귀촌을 하고, 아이를 실상사 작은학교로 입학시켰다. 몸 씻듯이 마음을 씻겨주고 싶었다. 그러면서 실상사와 인연이 됐다. 그 아이가 커서 최근에 징병검사에서 검사관에게 전혀 문제가 없다는 판정을 받았다. 놀랍고 기뻤다. 아이 때문에 선택한 길이었지만 마음공부를 하게 된 나의 삶도 더 없이 행복해졌고 흡족하다. 이번 도법스님과 함께 하는 템플스테이도 아주 만족한다.”고 자랑스럽게 말했다.

이번 템플스테이의 전체적인 일정 진행은 김한나 씨가 맡았고, 주지 승묵스님과 살림위원장도 참관하는 등 실상사의 관심 정도를 잘 보여줬다.

 


669cf40366b262b95fa0f11f25bf02c5_1563257
템플스테이 참석자들은 책상과 의자를 둥글게 배치한 방에서 둘러앉아 격의 없고 차별 없는 대화를 체험했다.


669cf40366b262b95fa0f11f25bf02c5_1563257
템플스테이 참석자들이 실상사 마당에 서 있는 커다란 반송 밑에서 잠시 쉬고 있다.

 


669cf40366b262b95fa0f11f25bf02c5_1563257
참석자들이 회주 스님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669cf40366b262b95fa0f11f25bf02c5_1563257
서광석, 김미정, 한태영 등 참석자 세 사람이 인터뷰에서 아주 만족한다는 소감을 밝혔다.

권태정 불교신문 전북지사장 (기자)

출처 : 불교신문(http://www.ibulgyo.com)

 

바로가기  ===>

http://www.ibulgyo.com/news/articleView.html?idxno=200791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152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52 초대! 『비평의 조건』 출간기념 집담회 (11/24 일 3시) 도서출판갈무리 11-17 29
1151 새책!『비평의 조건 ― 비평이 권력이기를 포기한 자리에서』(고동연·신현진… 도서출판갈무리 11-17 37
1150 [2020 겨울방학캠프] 뉴질랜드 캠핑이 온다! (1기 조기마감/2기 추… 인기글 피스캠프 10-04 206
1149 [2019 쪽빛캠프] 제주에서 한 번 살아볼까? 인기글 피스캠프 10-04 186
1148 선덕사에서 함께 일할 활동가를 모십니다. 인기글 미르 10-02 187
1147 10월9일 개강! 황수영선생님의 베르그손, 이임찬선생님의 노자 『도덕경』… 인기글 다중지성의 정원 09-27 172
1146 10월7일, 다중지성의 정원 강좌 개강! 인기글 다중지성의 정원 09-22 139
1145 초대! 『중국의 신사계급』(페이샤오퉁 지음, 최만원 옮김) 출간기념 역자… 인기글 도서출판갈무리 09-11 144
1144 2019년 제16회 대원상 후보 공모 인기글 불교문화 09-02 164
1143 <새책>『중국의 신사계급 : 고대에서 근대까지 권력자와 민중 사이에 기생… 인기글 도서출판갈무리 08-28 165
1142 2019년 추석명절 천지개벽으로 인간재창조 인기글 대한인 08-24 177
1141 신간 : 도덕경 초원주 이대로 살아도 괜찮은 걸까 - 초원, 중년에게 답… 댓글1 인기글관련링크 마주모 08-13 214
1140 <새책>『네트워크의 군주 ― 브뤼노 라투르와 객체지향 철학』(그레이엄 하… 인기글 도서출판갈무리 07-30 240
1139 실상사 작은학교에서 선생님을 모십니다 인기글 어슬렁 07-20 332
1138 작은학교에서 공양간 선생님을 모십니다. 인기글 어슬렁 07-20 327
게시물 검색

Copyrights ⓒ www.silsangsa.or.kr. All rights reserved  주소 55804 전북 남원시 산내면 입석길 94-129
(대표메일) silsang828@hanmail.net (전화) 063-636-3031 (팩스) 063-636-3772